우리금융그룹, ESG 경영 실천 위해 소재부터 포장지까지 친환경 종이로 제작

우리금융그룹이 친환경 종이를 이용해 제작한 2023년도 달력 이미지 [사진=우리금융그룹 제공]
우리금융그룹이 친환경 종이를 이용해 제작한 2023년도 달력 이미지 [사진=우리금융그룹 제공]

라이센스뉴스 = 임이랑 기자 | 우리금융그룹이 친환경 ESG를 테마로 한 2023년 달력을 제작해 배포한다.

우리금융그룹은 ESG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소재부터 포장지까지 환경을 생각한 2023년 달력을 제작해 배포한다고 5일 밝혔다. 특히 국제산입관리협의회에서 인증받은 친환경 종이를 사용해 지속가능한 산림을 지원하게 된다.

우선 탁상형 달력은 쉬운 재활용을 위해 삼각 지지대의 코팅을 없앴고, 비닐 포장지 대신 종이 포장지를 활용했다. 우리은행 고객들이 직접 작성한 글귀와 여러 시인의 글귀를 바탕으로 제작해 ‘우리’가 함께 만들었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특히 탁상형 달력은 우리금융그룹 모델인 아이유가 다양한 모습으로 등장하며, 고객에게 힘이 되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또한 ‘그림형 달력’도 플라스틱 홀더를 종이로 바꾸고, ESG를 주제로 한 국내 화가들의 개성 있는 작품으로 구성됐다. 자연의 소중함을 표현한 일러스트레이션 등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2023년도 달력은 그룹의 ESG 전략에 맞춰, 달력 소재부터 포장지까지 세심하게 환경을 생각했다”며 “달력을 한 장씩 넘길 때마다 ‘우리’의 따뜻한 마음이 전달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