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1월 말레이시아에 1호점 오픈
슈퍼두퍼 국내 오픈 등 글로벌 사업 전개

bhc그룹 로고 이미지 [사진= bhc그룹 제공]
bhc그룹 로고 이미지 [사진= bhc그룹 제공]

[라이센스뉴스 최은경 기자] bhc그룹은 bhc치킨, 창고43 등 그룹 내 외식 브랜드의 본격적인 해외 진출을 위해 올 하반기부터 해외시장 진출을 본격화 한다고 20일 밝혔다.

bhc그룹에 따르면 성공적인 해외 진출을 위해 그동안 해외 진출 시장에 대한 분석을 토대로 마스터 프랜차이즈 형태와 직접 매장을 운영하는 투 트랙 전략을 세웠다.  

우선 국내 대표적인 치킨 프랜차이즈인 bhc치킨은 오는 11월 말레이시아에 1호점을 오픈한다.  

말레이시아에 이어 싱가포르 시장 개척에도 나선다. bhc치킨은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가속화하기 위해 최근 싱가포르의 현지 대형 유통회사와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을 맺고 2023년 4월에 1호점 오픈을 목표로 세부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프리미엄 한우 전문점 ‘창고43’은 해외 진출을 준비 중이다. 창고43은 그동안 국내 고객은 물론 우리나라를 찾는 외국인들에게 한우의 참맛을 알리기 위해 국내 주요 비즈니스 지역을 중심으로 매장을 확대해 왔다. 

bhc그룹 관계자는 “bhc치킨을 선두로 그룹 내 다양한 외식 브랜드를 해외시장에 진출시켜 한국의 음식과 문화를 세계에 알리는 것이 해외 진출의 궁극적인 목표”라고 말했다. 

한편 bhc그룹은 추진 중인 미국 수제버거 브랜드인 ‘슈퍼두퍼’는 오는 10월 중에 국내 소비자에게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