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유망주 신지아 선수 2022/23 ISU 주니어 그랑프리 3차 대회 금메달
대한빙상경기연맹 윤홍근 회장 피켜스케이팅 중장기 발전 위해 전폭적 지원

 2022/23 시즌 ISU(International Skating Union)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3차 대회 금메달 신지아(영동중)선수[사진=제너시스BBQ 제공]
 2022/23 시즌 ISU(International Skating Union)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3차 대회 금메달 신지아(영동중)선수[사진=제너시스BBQ 제공]

[라이센스뉴스 최은경 기자] 대한빙상경기연맹(회장 윤홍근 · 제너시스BBQ 그룹 회장)은 2022/23 시즌 ISU(International Skating Union)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3차 대회에서 신지아(영동중)선수가 값진 금메달을 획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신지아 선수는 라트비아 리가에서 개최된 2022/23 ISU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그랑프리 3차 대회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서 70.41점, 프리 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4.61, 예술점수(PCS) 60.66로 124.27점을 획득하며 최종총점 194.68점으로, 소호 리(미국, 185.92점, 2위)와 나카이 아미(일본, 185.62점, 3위)를 제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지난 2022 ISU 주니어 그랑프리 파견선수 선발전(진천국가대표선수촌 실내빙상장, 2022.7.23~24일)에서 1위의 성적으로 선발되며 기대를 모았던 신지아 선수는, 이번 주니어 그랑프리에서 정상에 등극하며 본인의 첫 국제대회 금메달을 차지했다. 

함께 출전한 황지현(도장중)은 쇼트 프로그램에서 58.01점, 프리 스케이팅에서 108.60점을 기록하며, 최종총점 166.61점으로 7위의 성적으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