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휴먼 구현에 필요한 각종 데이터 YBM으로 제공받아 제작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좌측)와 YBM 허문호 대표(우측)가 MOU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이스트소프트 제공]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좌측)와 YBM 허문호 대표(우측)가 MOU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이스트소프트 제공]

[라이센스뉴스 최은경 기자] 이스트소프트(대표 정상원)와 외국어 교육 전문기업 YBM(대표 허문호)이 지난 26일 외국어 교육에 특화된 AI 휴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외국어 교육에 특화된 AI 휴먼을 공동으로 제작하고 이를 상용화하는데 상호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외국어 학습 환경에서 표정, 목소리, 억양, 손동작 등 미세하고 다양한 신체적 표현이 학습자에게 민감하게 작용한다는 점에 공감하고, AI 휴먼 도입이 학습 효과 극대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앞으로 이스트소프트는 YBM에서 제공하는 동영상, 텍스트 등 다양한 형태의 데이터를 제공받아 AI 휴먼을 제작하게 된다.

YBM 허문호 대표는 “앞으로 YBM은 AI 휴먼 개발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외국어 교육 시스템 전반에 걸친 고도화 작업에도 지속적인 투자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는 “버추얼휴먼으로 큰 혁신이 일어날 수 있는 대표적인 산업 분야 중 하나가 바로 교육”이라며 “그간 쌓아온 교육산업 내 버추얼휴먼 제작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이번 AI 휴먼 역시 성공적으로 구현해 내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협약식은 이스트소프트 본사에서 진행됐다. 현장에는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이사, YBM 허문호 대표이사를 비롯해 각사 사업부 총괄 책임자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