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잠실서 8월 13~14일 포뮬러E ‘피날레’
‘서울페스타’와 함께 진행, K팝 스타 ‘총출동’

오는 8월 13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개최되는 전기차 경주 대회 ‘2022 하나은행 서울 E-프리’에 출전하는 차량이 전시된 모습.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오는 8월 13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개최되는 전기차 경주 대회 ‘2022 하나은행 서울 E-프리’에 출전하는 차량이 전시된 모습.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라이센스뉴스 성상영 기자] 세계 최대 규모이자 국내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전기차 경주 대회 ‘포뮬러E’가 다음 달 서울에서 열린다. 미국 뉴욕과 영국 런던을 비롯해 9개 도시를 돌며 순위 경쟁이 벌어진 대회는 서울에서 피날레를 맞는다.

12일 포뮬러E 코리아에 따르면 ‘2022 하나은행 서울 E-프리(Prix)’가 오는 8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이틀 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다. 서울 E-프리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전기차 경주 대회 ‘포뮬러E 2021-2022 시즌’ 마지막 대회이자 전체 시즌 중 100번째로 열리는 경기다.
 

포뮬러E, 서울에서 ‘피날레’…잠실에 2.6km 서킷 생긴다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과 올림픽로, 백제고분로에 조성되는 ‘서울 E-프리’ 서킷.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과 올림픽로, 백제고분로에 조성되는 ‘서울 E-프리’ 서킷.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이번 대회에서는 첫째 날인 13일 15라운드, 둘째 날인 14일 16라운드가 각각 치러진다. 각 라운드는 예선·본선과 함께 시상식과 폐막식 공연을 끝으로 마무리된다.

경기가 열리는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는 주경기장과 시내 도로를 활용한 ‘스트리트 서킷’이 조성된다. 포뮬러E는 소음·매연이 없는 전기차 경주 대회인 만큼 내연기관 경주용 차량이 달리는 F1과 달리 시내 한복판에서 경기가 이루어지는 점이 특징이다.

서울 E-프리가 치러지는 ‘잠실 서킷’은 1랩(바퀴) 길이가 2.6km로 올림픽로 가운데 종합운동장 사거리와 삼성교 사이에서 출발해 잠실야구장-주경기장-백제고분로 등을 지난다. 특히 주경기장 내부를 한 바퀴 돌아 나오는 경로가 포함돼 ‘팬 서비스’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E-프리에는 영국 재규어 TCS 레이싱팀과 독일 메르세데스-EQ 포뮬러E팀을 비롯해 11개 팀에서 22명에 이르는 선수가 마지막 순위 경쟁을 펼친다.

지난 14라운드까지 결과를 종합하면 모나코 로킷 벤추리 레이싱팀 에도아르도 모르타라 선수가 시즌 합산 139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다. 그 뒤를 바짝 추격하는 장에릭 베르뉴(프랑스 DS 테치타·128점), 스토펠 반도른(독일 메르세데스-EQ 포뮬러E·125점), 미치 에반스(영국 재규어 TCS 레이싱·124점) 선수가 막판 뒤집기에 성공할지 여부가 주목된다.
 

‘서울페스타’도 개막…오세훈 “서울 매력 전 세계에 알릴 것”

오세훈 서울시장(왼쪽)과 제이미 리글 포뮬러E 최고경영자(CEO)가 12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서울 E-프리&서울페스타’ 설명회에 앞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오세훈 서울시장(왼쪽)과 제이미 리글 포뮬러E 최고경영자(CEO)가 12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서울 E-프리&서울페스타’ 설명회에 앞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서울 E-프리는 서울시가 주관하는 축제인 ‘2022 서울페스타’와 함께 진행된다. 서울페스타는 종합운동장과 서울 전역에서 8월 10일부터 14일까지 이어진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12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서울 E-프리&서울페스타’ 설명회에 참석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서울 관광이 다시 시작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서울의 매력을 전 세계에 알리는 기회로 삼겠다”라고 밝혔다.

서울페스타 개막식은 8월 10일 오후 7시 50분부터 2시간 동안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열린다. 개막식 공연은 TV로 전 세계 118개국에 생중계되며 가수 비, NCT 드림(DREAM), 르세라핌(LE SSERAFIM), 타이거 JK, 윤미래, 비지(Bizzy) 등이 무대에 오른다. 이밖에 쇼핑·문화·예술 등 다양한 행사가 한강공원, 노들섬, 덕수궁 등에서 열릴 예정이다.

한편 서울 E-프리 관람권은 온라인 쇼핑몰 위메프에서 구매할 수 있다. 12일부터 전 좌석 예매가 시작됐다. 3층 센터·에코·프렌들리석은 9만 9000원, 1층과 2층에 마련된 로얄핑크 좌석은 50만 원, 프라임 좌석은 19만 9000원에 판매된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