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E-프리’ 8월 13~14일 잠실 일대 개최
가장 가까이서 즐기는 ‘로열 티켓’ 1차 예매

오는 8월 13~14일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열리는 전기차 경주대회 ‘2022 하나은행 서울 E-프리’ 관람권 1차 예매 포스터.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오는 8월 13~14일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열리는 전기차 경주대회 ‘2022 하나은행 서울 E-프리’ 관람권 1차 예매 포스터. [사진=포뮬러E 코리아 제공]

[라이센스뉴스 성상영 기자] 국내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전기차 경주대회 ‘포뮬러E 챔피언십’ 관람권 예매가 6일 시작된다.

포뮬러E 대회는 ‘2022 하나은행 서울 E-프리’라는 이름으로 오는 8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이틀 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열린다. 1차로 판매되는 좌석은 대회와 공연 등 행사를 가장 가까이서 즐길 수 있는 ‘프론트석’과 ‘로얄핑크’, 경기장 1·2층 ‘프라임’ 등이다.

예매는 6일 오후 2시부터 13일까지 ‘Oe’ 애플리케이션과 위메프, 포뮬러E 코리아 공식 웹사이트에서 가능하다. 포뮬러E는 전 세계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치러지는 대회로 서울에서 최종 우승자를 가리는 마지막 라운드가 열릴 예정이다.

잠실종합운동장과 주변 도로에 조성되는 트랙은 총 길이 2.62km로 관객들은 도심에서 전기차가 질주하는 모습을 눈 앞에서 볼 수 있다. 특히 로얄핑크 좌석 관람객에는 인기 가수 방탄소년단을 캐릭터로 구현한 한정판 ‘타이니탄’과 함께 ‘포켓몬 컬래버레이션 기프트’가 제공된다. 전용 라운지, 케이터링 등 혜택도 주어진다.

서울 E-프리 관람권은 1일권으로 좌석 위치와 혜택, 서비스에 따라 6개 권종으로 나뉜다. 1인당 경기 날짜별로 예매할 수 있는 수량은 최대 4매이며 하나카드로 예매하면 5% 청구 할인이 가능하다.

포뮬러E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세계적 전기차 경주대회다. F1과 달리 서킷이 아닌 미국 뉴욕,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등 각 나라 도심에서 치러진다.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서울 E-프리’는 국내 최대 규모 종합 엔터테인먼트 행사로 개최돼 흥행 열기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포뮬러E 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서울 도심을 질주하는 웅장한 전기 모터 사운드와 속도감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기회로 큰 호응이 예상된다”라며 “전 세계 4억 명에 이르는 포뮬러E 팬들과 함께 친환경 모터스포츠가 선사하는 쾌감을 현장에서 만끽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