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비주거 부문의 역량 강화 및 다양한 복합개발사업 경쟁력 업그레이드

(왼쪽부터) 한화건설 김만겸 부사장과 유정수 글로우서울 대표가 복합개발 역량 강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건설 제공]
(왼쪽부터) 한화건설 김만겸 부사장과 유정수 글로우서울 대표가 복합개발 역량 강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건설 제공]

[라이센스뉴스 임이랑 기자] 한화건설이 빠르게 변화하는 부동산 시장의 트렌드를 선도하기 위해 나선다. 아울러 복합개발의 큰 비중을 차지하는 비주거 부문(오피스 및 상업시설)에 대한 공간기획 및 연계상품 개발에도 속도를 낸다.

한화건설은 지난 28일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공간솔루션 개발 전문업체인 글로우서울과 ‘복합개발사업 시설 특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김만겸 한화건설 부사장과 유정수 글로우서울 대표이사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업무제휴 방식 및 범위에 대한 논의를 나누고 협약을 체결했다.

한화건설은 시시각각 변화하고 있는 업계 트렌드에 발맞춰 복합상업공간 시설 컨설팅과 콘텐츠 브랜딩에 다양한 경험을 확보하고 있는 글로우서울과 함께 복합공간의 계획부터 브랜딩, 컨텐츠 개발, 운영관리 등 사업 전반적인 노하우를 내재화 할 계획이다.

글로우서울은 대형상업시설부터 지역상권까지 폭 넓은 개발 경험과 역량을 갖춘 기업으로 공간 기획 및 디자인, 컨텐츠 개발 및 운영, 브랜딩 등 종합 공간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한화건설은 서울역 북부역세권 복합개발사업, 대전역세권 복합개발사업, 수서역 환승센터 개발사업, 잠실 스포츠 마이스 복합공간 조성사업 등 조(兆)단위 복합개발 프로젝트의 사업주관사로 선정되어 성공적으로 진행하고 있어, 이번 협약이 복합개발 역량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만겸 한화건설 부사장은 “급변하는 부동산시장과 트렌드에 가장 민감한 것은 복합개발사업”이라면서 “고객의 니즈에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협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