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플래닛과 협력하여 반려나무 나눔 사업 전개
임직원 400여명은 1임직원 1반려나무 입양, 소외계층 전달

반려나무 나눔 사업 실천하는 한국마사회 임직원들 [사진= 한국마사회 제공]
반려나무 나눔 사업 실천하는 한국마사회 임직원들 [사진= 한국마사회 제공]

[라이센스뉴스 황지원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 임직원 봉사단 ‘한국마사회엔젤스’의  임직원 400여명이 1임직원 1반려나무 입양을 통해 ESG 경영을 실천한다.

‘한국마사회엔젤스’의 임직원들은 한 달간 사무실에서 반려나무를 정성껏 키운 뒤 복지시설을 통해 지역아동센터 및 노인복지센터 등 소외계층에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반려나무 나눔 사업은 공장에서 버려지는 일회용 마스크 원단과 기업에서 발생되는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한 친환경 반려화분을 사용해 나눔을 넘어 환경 보호의 의미까지 고취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리플래닛은 이번 반려나무 나눔 사업의 수익금으로 강원도 인근 지역 공동 숲 조성 현장에 내화수종 400여그루를 식재하며 현판에는 ‘한국마사회엔젤스’ 임직원 이름이 각인될 예정이다.

이번 봉사활동 참여한 한국마사회 직원들은 “식물을 키워본 적이 없어 잘 키울 수 있을지 걱정이 되지만 책임감을 가지고 건강한 반려나무로 키워보겠다”며 “환경보호에 동참하면서 이웃에게 나눔도 실천할 수 있어 뜻깊은 봉사활동” 이라며 앞으로도 공공기관으로서 환경문제에 동참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