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순수 전기 SUV ID.4 [사진=폭스바겐 제공]
폭스바겐코리아 순수 전기 SUV ID.4 [사진=폭스바겐 제공]

[라이센스뉴스 황수정 기자] 폭스바겐코리아는 첫 번째 순수 전기 SUV ID.4가 9월 15일 출시 된 지 약 2주만에 수입 전기차 판매 1위에 등극했다고 6일 밝혔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의 집계에 따르면 폭스바겐 ID.4는 지난 9월 수입 전기차 중 최다인 총 667대가 판매됐으며, 9월 전체 수입차 판매 순위에서도 BMW 520(926대), 메르세데스-벤츠 E 250(867대)에 이어 3위에 올랐다.

지난 15일 국내 출시된 순수 전기 SUV ID.4는 폭스바겐코리아의 ‘접근 가능한 프리미엄’ 전략을 전기차 시장으로 확대하기 위한 핵심 모델이다. ID.4는 폭스바겐의 검증된 상품성과 탄탄한 주행 성능, 그리고 국비 보조금 혜택을 포함한 합리적인 가격 등을 바탕으로 출시 첫 달 수입 전기차 1위라는 성과를 달성했다.

ID.4는 폭스바겐의 최첨단 e-테크놀로지를 담아 1회 충전 시 405km의 복합 주행거리를 제공하며, 급속 충전 시에는 약 36분 만에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국내 최초로 ‘이머전시 어시스트’가 추가 적용된 최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 ‘IQ. 드라이브’를 비롯해 인터랙티브 라이팅 시스템 ‘IQ. 라이트’, 파노라마 선루프, 독립 공조 3존 자동 에어컨 등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이 탑재되었다. 

폭스바겐코리아 사샤 아스키지안(Sacha Askidjian) 사장은 “폭스바겐코리아는 앞으로 국내 전기차 고객들의 니즈를 만족시키고 한국 e-모빌리티 시장에 기여하기 위한 노력들을 차근차근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