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및 경력직원 약 400명 등 총 700여명 채용
다양한 계층 채용 통해 다양성 확보 및 사회적 책임경영 실천

KB국민은행이 하반기 행원을 채용한다. [CI=국민은행 제공]
KB국민은행이 하반기 행원을 채용한다. [CI=국민은행 제공]

[라이센스뉴스 임이랑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이재근)이 올해 하반기에 신입 및 경력직원 약 400명과 퇴직직원 재채용 등을 포함해 총 700여명 규모의 채용을 진행한다.

채용부문은 ▲UB ▲글로벌 IB ▲ICT ▲ESG 동반성장(장애인·다문화가족 자녀·북한이탈주민·기초생활수급자·특성화고) 신입행원 ▲ICT, 자본시장 등 경력직 전문인력 등이다.

먼저 신입행원 중 UB 부문은 영업역량과 디지털 기본 소양을 갖춘 인재를 채용하며 글로벌 IB 부문은 글로벌 감각을 보유한 IB 인재 채용을 실시한다. 비대면 플랫폼 확장 및 신규 서비스 확대를 위해 ICT 부문은 IT, 플랫폼개발, 데이터, ICT(장애인) 4가지 부문으로 세분화해 채용을 실시한다.

또한, KB 국민은행은 ESG 경영 선도기업으로 지난해에 이어 ESG 동반성장부문 채용을 실시해 장애인, 다문화가족 자녀, 북한이탈주민, 기초생활수급자 등 다양한 계층의 채용을 통해 다양성 확보 및 사회적 책임경영을 실천하고자 한다.

UB 부문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필기전형,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으로 진행된다. 글로벌 IB 부문의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 순으로 진행되며, ESG 동반성장부문의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필기전형, 면접전형 순으로 진행된다.

ICT 부문의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코딩테스트,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으로 진행되며, ICT 장애인부문은 지원자의 편의를 고려하여 1차 면접전형과 2차 면접전형을 통합해 하루에 면접전형을 실시한다.

이외에도 경력직의 경우 ICT, 디지털, 자본시장 등 핵심성장분야에서 전문인력을 수시 채용하고 있다. 특히, ‘KB 형 플랫폼 조직’으로의 전환을 위해 ▲금융 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데이터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 ICT 채용을 실시한다. 서류전형 이후 실무자 면접과 임원 면접을 하루에 모두 진행해 신속하게 인력을 확충할 예정이다.

퇴직직원 재채용의 경우 본부부서와 영업점을 포함해 은행업무 전반에 걸쳐 경험이 있는 직원을 채용하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 국민은행의 미래를 함께 이끌어갈 우수한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며, “사회적 책임경영 실천을 위해 사회적 약자를 포함한 다양한 계층에 대한 ESG 동반성장 부문의 채용도 지속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