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생명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휴가 준비물로 ‘New삼천만인NH재해보험’와 ‘NH일년든든생활n레저보험’을 추천했다. [사진=농협생명 제공]
농협생명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휴가 준비물로 ‘New삼천만인NH재해보험’와 ‘NH일년든든생활n레저보험’을 추천했다. [사진=농협생명 제공]

[라이센스뉴스 정재혁 기자] NH농협생명(대표이사 김인태)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휴가 준비물로 ‘New삼천만인NH재해보험’와 ‘NH일년든든생활n레저보험’을 5일 추천했다.

‘New삼천만인NH재해보험’은 휴가를 떠나기 위해 장시간 운전해야 하는 부모님을 위한 보험이다. 이 상품은 주계약 ‘자동차부상치료급여금’으로 보험기간 중 자동차 사고로 상해가 발생했을 때,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 시행령’에 따라 1급부터 14급까지 등급을 나누어 보장한다.

보장가입금액 5000만원 기준으로 1급일 경우 5000만원부터 14급일 경우 50만원까지 보장액도 세분화했다.

이 상품은 특정법정감염병에 대해서도 보장한다. 야외활동 4대 법정감염병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쯔쯔가무시증 ▲렙토스피라증 ▲신증후군출혈열에 진단됐을 경우 진단 1회당 100만원, 이외 특정법정감염병일 경우에는 진단 1회당 30만원을 보장한다.

‘NH일년든든생활n레저보험’은 일상생활 속 재해와 운동 중 발생하는 사고에 대비한 보험으로 휴가철 다양한 활동을 즐기는 여행객에게 안성맞춤이다.

휴가 중 계곡에서 미끄러지는 사고로 약관에서 정한 치명적 재해 수술을 받았다면, 200만원의 치명적 재해 수술자금, 재해골절치료 급여금 10만원, 깁스치료급여금 5만원 등 총 215만원의 보험금을 지급한다.

약관에서 지정한 ▲A형간염 ▲파상풍 ▲홍역 ▲쯔쯔가무시증 등 특정법정감염병도 보장해 진단 시 1회당 20만원을 지급한다. 이 밖에도 응급실내원진료비, 아킬레스힘줄손상수술자금 등 생활 속 재해사고에 대한 다양한 보장을 포함한다.

김인태 대표이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이 완화됨에 따라 지난해보다 여름철 휴가를 떠나는 사람이 증가했다”며 “교통재해 및 물놀이 사고 등 안전에 유의하시기 바라며 농협생명 보험과 즐거운 여행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키워드

#농협생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