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지호 대표, 국내 최초 비대면 진료 및 처방약 배달 서비스 출시
“원격의료로 대표되는 신산업 분야의 규제 이슈 해소와 제도화를 위해 노력할 것”

닥터나우 장지호 대표 [사진= 닥터나우 제공]
닥터나우 장지호 대표 [사진= 닥터나우 제공]

[라이센스뉴스 황지원 기자] 원격의료 플랫폼 닥터나우가 장지호 대표의 벤처기업협회의 최연소 부회장 취임 소식을 28일 전했다.

벤처기업협회는 최근 개최한 제 2차 정기이사회를 통해 장지호 대표를 부회장으로 신임하는 신규 선임안을 의결했다. 1997년생인 장지호 대표는 한양대 의대를 휴학하고 2019년 닥터나우를 설립했으며 이듬해 12월 국내 최초로 비대면 진료 및 약 배달 서비스를 출시했다. 

닥터나우는 현재 국내에서 가장 많은 1500곳 이상의 제휴 의료기관을 통해 원격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서비스 론칭 이래 지금까지 누적 이용자 수 600만 명, 누적 다운로드 수 300만 건을 돌파하며 ‘국민 의료 앱’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닥터나우 장지호 대표는 “대한민국 벤처기업의 발전과 역사를 대표하는 협회의 임원진으로 선임되어 영광이다”라며 “최근 원격의료에 대한 관심과 제도화에 대한 기대가 높은 만큼 이를 포함한 신산업 분야의 부흥과 규제 이슈 해소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 전했다. 

한편 닥터나우는 40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비롯해 총 520억원의 자금을 유치하며 국내디지털 헬스케이 기업 중 가장 높은 2000억 원 이상의 기업가치를 평가받는 등 높은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