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에서도 음성 및 영상 통화로 한국 의료 서비스 제공
엠디톡 “서비스 개발 및 확장 통해 편의성 높인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 제공할 것”

엠디톡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서비스 관련 이미지[사진= (주)엠디스퀘어 제공]
엠디톡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서비스 관련 이미지 [사진= (주)엠디스퀘어 제공]

[라이센스뉴스 황지원 기자] (주)엠디스퀘어의 비대면 진료 서비스 전문 플랫폼 엠디톡이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28일 밝혔다.

엠디톡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서비스는 본인 인증과 대리인 인증을 마친 재외국민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본인 인증 체계와 보안을 강화해 의약품 오남용과 약화 사고 발생을 방지했다.

결제에 사용할 카드를 등록하고 비대면 진료 항목을 선택, 진료를 받고자 하는 병원을 골라 전화처방 상담 접수를 신청하면 된다. 특히 사전에 대리인을 통한 약국 방문수령 또는 약국으로 팩스 처방전 발송을 고를 수 있어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활용 가능하다.

접수 확인이 완료되면 음성통화 또는 영상통화로 진료가 이루어진다. 진료 완료 후에는 진료 내역에서 발급된 처방전을 확인할 수 있으며 처방전을 팩스 전송할 수 있도록 이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엠디톡은 코로나19 확진자, 거동이 불편한 고령층 환자 등 의료기관에 직접 내원하여 진료받기 어려운 환자들의 편의 증진을 위해 개발한 비대면 진료 앱이다. 전화 상담만으로 다양한 질환 및 증상에 대한 상세 진료와 처방을 받을 수 있으며 24시간 실시간 예약 건강 상담을 지원해 야간이나 주말에도 비대면 진료가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엠디스퀘어 관계자는 “추후 진료과목을 추가하는 등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지속 개발 및 확장해나가며 해외 각국에 있는 재외국민들이 언제 어디에서나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