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건설, 2018년부터 최고등급 유지…HUG 보증요율 인하 등에 영향

[CI=DL건설 제공]
[CI=DL건설 제공]

[라이센스뉴스 임이랑 기자] DL건설이 5년 연속 기업신용평가 최고 등급을 유지하게 됐다.

DL건설은 최근 실시된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신용등급 정기평가에서 최고등급인 ‘AAA'를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HUG 신용평가 등급은 3개년치의 주요 재무지표와 재무비율 등을 통해 HUG의 내부기준에 따라 산정된다. 등급은 초우량 등급인 AAA부터 부도 등급인 D까지 총 15개로 구분된다.

평가 항목은 재무 모형 및 비재무 모형으로 나뉜다. 재무 모형의 경우 ▲부채 상환 능력 ▲생산성 ▲활동성 ▲수익성 등 업체의 재무 건전성을 기반으로 평가한다. 비재무 모형은 ▲경기 전망 ▲시공 능력 ▲영업 경쟁력 ▲사업 전망 ▲대표신용 리스크 등 기업의 경영활동에 미치는 정성적 요인을 고려해 등급을 산출한다.

해당 등급은 HUG의 ▲보증료율(시공보증 및 하도급지급보증 등) ▲융자금이율 ▲보증한도 ▲보증승인의 전결기준 ▲보증심사 기준 등의 결정에 활용된다.

DL건설은 HUG 뿐만 아니라 한국기업평가 및 한국신용평가 등 신용평가사로부터 지난 4월 기업신용평가등급(무보증사채) ‘A-(Stable·안정적)’을 획득했다.

지난해 A- 상향 후 ‘A급 건설사’에 이름을 올린 DL건설은 올해 또한 ▲풍부한 수주잔고 및 시공경험 등을 기반으로 현 사업 안정성의 양호함 ▲채산성 높은 주택사업을 기반으로 한 우수한 수익성 및 재무구조 확보 ▲견조한 현금 창출력을 바탕으로 한 우수한 재무 건전성 유지 전망 등을 평정 논거로 A- 등급을 유지했다.

DL건설 관계자는 “당사에 보내주신 높은 대외적 신뢰에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구슬땀을 흘릴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