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세대 직원들로 구성된 ‘주니어보드’ 발대식 가져
지난 3년 간 혁신과제 36건 발굴하고, 16건 공단 경영에 반영

소진공 CI
소진공 CI

[라이센스뉴스 황지원 기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이 ‘2022년 주니어보드’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4일 전했다. 

소진공은 대전 공단본부에  ‘2022년 주니어보드’를 내부 소통을 강화 목적으로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은 위촉장 수여와 함께 △주니어보드 방향성 안내, △조직진단을 위한 자유 토론 활동 등으로 진행되었다.

소진공은 지난달 내부직원 대상 공개모집을 통해 주니어보드 참여자를 모집했고 33명의 직원을 단원으로 선발했다. 단원은 근무경력 5년 이내, 5급 이하의 MZ세대로 구성되며 자유로운 토론을 통해 기관 혁신을 위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한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소진공 ‘주니어보드’는 공단 내 젊은 세대의 공식 소통채널로 지난 2019년 처음으로 도입됐다.

주니어보드 단원인 상권육성실 이지연 주임은 “실제 기관 경영에 반영될 수 있다는 점이 주니어보드의 매력”이라며 “그간 개선되었으면 하는 조직문화나 업무방식에 대해 적극적으로 이야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주니어보드 단원들의 도전적인 목소리는 공단을 보다 탄탄한 조직으로 만들어가는 초석이 될 것”이며 “기관의 발전을 위해 젊은 시각으로 좋은 의견을 과감하게 내달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