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장애인 고용을 통한 ESG경영실천을 선도

㈜코웨이 장애인휠체어 농구단이 경기하는 모습 [사진=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공]
㈜코웨이 장애인휠체어 농구단이 경기하는 모습 [사진=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공]

[라이센스뉴스 황수정 기자]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향현, 이하 ‘공단’), 코웨이㈜(대표이사 이해선),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회장 오세훈)와 함께 관련 기관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5월 4일 수요일 ‘코웨이㈜ 휠체어농구단 창단식’을 가졌다.

이날 창단식에는 공단 조향현 이사장과 코웨이㈜ 이해선 대표이사를 비롯하여 대한장애인체육회 주원홍 부회장, 대한장애인농구협회 오제세 회장, 한국휠체어농구연맹 최욱철 총재, 서울시장애인농구협회 허원회 회장,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고만규 수석부회장, 서울특별시청 관광체육국 이미숙 과장 등과 휠체어농구단 선수 및 지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에 휠체어 농구단을 창단한 코웨이㈜는 넷마블㈜이 최대 주주로서 정수기, 공기청정기, 비데 등을 제조 및 렌탈․판매하는 국내 대기업으로 6500여 명의 근로자가 일하고 있으며, 수년년 전부터 장애인 고용을 위하여 공단의 장애인고용컨설팅에 적극적으로 참여, 여러 가지 고용방안을 검토한 끝에 휠체어농구단을 창단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이번에 창단된 코웨이㈜ 휠체어농구단은 수상 실적을 보유한 서울시 휠체어농구단 전원을 코웨이㈜에서 고용 승계한 것으로, 단장 1명, 감독 1명, 코치 1명, 선수 8명 등 총 11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공단 조향현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코웨이㈜에서 휠체어농구단을 창단한 것은 대단히 좋은 고용모델이며, 창단을 결심한 코웨이㈜ 측에 감사와 축하 인사를, 선수단에는 입단에 대한 축하의 말씀을 전한다”라고 말했다.

코웨이㈜ 이해선 대표이사는 “농구단 창단을 통해 ESG 경영을 선도적으로 실천하는 동시에 함께 어우러져 일하는 자연스러운 방식으로 직원들의 인식개선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창단식에 참여한 기관들은 향후에도 대기업 내 장애인 일자리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