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예의 금탑산업훈장에 LG이노텍 이역상 계장 수상
전체 여성 포상자 201명 중 40명(19.9%)...역대 최대

고용노동부 CI
고용노동부 CI

[라이센스뉴스 황지원 기자] 고용노동부는 근로자와 노사의 상생협력을 위해 노력한 간부에게 수여하는 '2022년 근로자의날 유공 정부포상 시상식'을 29일 개최했다.

근로자의 날 유공 정부포상 올해 수상자는 산업훈장 16명, 산업포장 17명, 대통령 표창 54명, 국무총리 표창 56명,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 58명 등 총 201명이다.

영예의 금탑산업훈장 수상자인 LG이노텍 이역상 수석계장은 37년간 소재부품분야에 종사하면서 현장혁신 및 공정개선 활동을 통해 일본이 세계 1위였던 포토마스크 제조 분야에서 회사가 세계시장 점유율 1위의 위치를 차지하는 데 공헌했다.

은탑산업훈장은 KT노동조합 최장복 위원장과 SNT중공업(주) 최준학 파트장 등 2명이 수상했다. 최장복 위원장은 전국IT사무서비스노동조합연맹과 KT노동조합의 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회사와 노동조합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상생의 노사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헌신했다.

SNT중공업(주) 최준학 파트장은 36년간 차량용 부품 연마공정에 종사하면서 일과 자기계발 노력을 병행하여 2014년 한국폴리텍7대학에 입학해 기술능력을 향상했고, 2015년에 기계가공 기능장 자격을 취득했으며, 2018년에 한국 최고의 품질명장에 선정됐다.

올해 수상자 중 여성은 전체 포상자 201명 중 40명(19.9%)에 이르고, 특히 훈장 및 포장 수상자는 33명 중 7명(21.2%)이 여성이다.

올해 동탑산업훈장을 받은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의 박종희 파트장은 수간호사로서 코로나19 최일선인 확진자병동(음압병동)에서 코로나19에 취약한 치매‧고혈압 등 기저질환자 간호를 담당하면서 보호자의 출입이 어려운 상황에서 간병 업무까지 수행하며 전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했다.

철탑산업훈장을 받은 ㈜코렌스의 김해숙 반장은 남성 근로자가 대부분인 자동차부품 생산 현장에 27년간 몸담으며, 맡은 공정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그간의 쌓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신입직원 교육에도 힘써 생산능률 향상에 기여했다

철탑산업훈장을 받은 롯데면세점 우리가치노동조합의 윤혜림 위원장은 코로나19 위기의 직격탄을 맞은 면세점에서 위기 상황을 노사가 힘을 합쳐 헤쳐 나가기 위해 회사는 고용을 보장하고 근로자도 고통을 분담하는 고용안정협약 체결을 이끌어 냈다.

시상식에서 안경덕 장관은 “근로자의 날을 맞아 일터현장에서 묵묵히 맡은 바 소임을 다하는 모든 근로자에게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근로자의 날이 노동의 가치와 소중함을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이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강조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