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익위원회, 직장인 대상 영아 사용 관련 설문조사 진행

[CI = 한국토익위원회 제공]
[CI = 한국토익위원회 제공]

[라이센스뉴스 임이랑 기자] 국내 대표 교육 및 평가그룹 YBM 산하 한국토익위원회가 직장인을 대상으로 직장 생활에서의 영어 사용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우선 직장 생활에서 우수한 영어 능력이 도움이 되는지 묻는 질문에 직장인 10명 중 8명은 ‘도움이 된다’고 답변했다. 긍정 답변인 ▲매우 그렇다(43%) ▲그렇다(41%)가 총 84%로 확인됐고, ▲보통이다(10%) ▲그렇지 않다(5%) ▲전혀 그렇지 않다(1%) 순으로 파악됐다.

구체적으로 직장 생활에서 영어 능력이 갖는 이점을 묻는 질문에 ‘폭넓은 업무 경험’과 ‘승진 시 긍정적 영향’이라는 응답이 동일하게 35%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그 뒤로 ▲해외 업무 시 선발(17%) ▲해외 지사 근무(11%) 등의 답변이 확인됐다.

또한 실제로 직장인 10명 중 6명(62%)은 입사 후에도 토익스피킹을 학습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학습 목적은 ▲승진(61%) ▲이직(11%) ▲보직 이동(9%) ▲해외 업무(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직장인들은 영어 능력 향상을 위해 ▲공인 영어 시험 준비(43%) ▲유튜브·팟캐스트 활용(24%) ▲회화 인강·학원 강의 수강(13%) ▲사내 어학 프로그램 활용(8%) ▲영어 학습 앱 활용(8%) 등 다양한 방법을 실천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직장인이 생각하는 ‘우수한 영어 실력’의 기준은 토익의 경우 900점 이상, 토익스피킹의 경우 160점이라는 응답이 가장 우세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