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 졸업 후 올해 3월 만 18세 이상이 된 학생부터 차례로 입사

스타벅스, 청소년 취업 연계 프로그램으로 149명 채용 (사진=스타벅스  제공)
스타벅스, 청소년 취업 연계 프로그램으로 149명 채용 (사진=스타벅스 제공)

[라이센스뉴스 최은경 기자] 스타벅스 코리아는 특성화고 학생들의 꿈을 응원하며 인재 채용에 적극 나선다. 

스타벅스 코리아가 교육기부 국제 NGO 단체인 JA와 함께 지난해 진행한 2021년 청소년 진로 교육 및 취업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바리스타 149명을 채용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채용 인원은 스타벅스가 취업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채용을 예상한 인원인 50명의 약 3배를 웃돈다. 지난 2020년 특성화고 학생 채용인원에 비해서도 4배가 넘는 수치이다. 우수한 역량을 가진 인재들이 꿈을 펼치고 다양한 경험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채용 인원을 대폭 확대하게 됐다는 게 사측 설명이다.

스타벅스 코리아는 JA와 함께 지난 2015년부터 업계 최초로 교육 연수 과정을 이수한 스타벅스 임직원들이 전국의 특성화고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을 진행하는 청소년 진로 교육 프로그램 활동을 7년째 전개해 오고 있다. 지난해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을 고려해 발표 기술, 모의 면접, 관계 형성 기술, 갈등 해결 기술 등의 진로 교육 프로그램을 모두 온라인으로 대체해 진행했다.

12월에 진행된 온라인 채용 면접을 통해 최종적으로 149명의 학생이 합격했다. 이들은 고교 졸업 후 올해 3월, 만 18세 이상이 된 학생부터 차례로 스타벅스에 입사해 바리스타로 근무할 것으로 보인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앞으로도 청소년 진로교육 프로그램과 더불어 지역별 채용 박람회 참가, 캠퍼스 리쿠르팅 활성화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우수한 인재들을 영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