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까지 서류 제출
7월 2일 최종 발표

국토교통부 (사진출처=정책브리핑)
국토교통부 (사진출처=정책브리핑)

[라이센스뉴스 정수현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직무대행 윤성원)가 5월 14일 올해 첫 건축사 자격시험 합격예정자를 발표하였다. 

이번 시험은 2020년 2회 7009명보다 418명이 줄어든 총 6591명이 응시한 가운데 합격예정자인 3과목 합격자는 430명(6.5%)로 전회 합격률 14.2%(992명)보다 7.7%p(562명)가 감소했다. 

과목별 합격자는 1교시 대지계획 9.5%(503명, 2020년2회 24.2% 1476명), 2교시 건축설계1 8.9%(402명, 2020년2회 12.2% 523명), 3교시 건축설계2는 8.2%(392명, 2020년2회 8.9% 426명)이다.

전회보다 합격자가 감소한 것은 경력 5년 미만의 응시자가 증가한 점, 작년부터 시험을 연 2회 시행하면서 지난 1년간 합격자(2,279명)가 늘어나 실력 있는 응시자가 줄어든 점, 기존 2과목 합격자 중 최종합격자 수가 감소된 점 등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합격예정자의 연령층은 30대가 183명(42.6%), 40대가 177명(41.2%)으로 합격자의 대부분을 차지하였으며 여성 합격자는 전체 합격예정자의 29.5%(127명, '20년2회 29.7%, 295명)로 전회와 비슷한 비율을 보였다.

합격예정자는 경력증명서 등 관련 서류를 5월 18일부터 21일까지 대한건축사협회에 제출해야 한다. 최종합격자는 합격예정자에 대한 서류심사를 거친 후 국토교통부와 대한건축사협회 누리집에서 7월 2일 발표한다. 

과목별 시험점수는 대한건축사협회 누리집에서 5월 14일부터 28일까지 열람할 수 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