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예약 후 무료로 이용 가능

은평구  둘레길 숲해설 프로그램 . (사진=은평구청)
은평구 둘레길 숲해설 프로그램 . (사진=은평구청)

라이센스뉴스 = 최은경 기자 | 은평구는 코로나19로 사람들이 붐비지 않는 숲(자연)에서 휴식을 즐기려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가운데 오는 11월까지 구의 둘레길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은평둘레길 숲해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숲해설사가 유아부터 성인까지 참여연령에 맞는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숲해설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둘레길을 돌며 숲과 자연을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며 특히 성인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특화할 예정이다.

숲해설 프로그램은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사전예약 후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사전예약을 통해 회당 최대 10명으로 인원을 제한할 예정이다.

김미경 구청장은 “숲의 긍정적인 기능을 통해 이용객들이 자연을 이해하고, 숲이 주는 편안함 속에 일상에 쌓인 긴장감을 풀고 숲에 대한 관심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볼 수 있습니다.
번역을 원한다면 해당 국가 국기 이모티콘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This news is available in English, Japanese, Chinese and Korean.
For translation please click on the national flag emoticon.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라이센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